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Update : 2024.2.28 수 12:58
일간전북
로그인  |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독자투고] 달라진 보복운전 처벌규정을 아시나요
 작성자 : 김주성  2016-01-01 23:59:50   조회: 2754   
새해에도 어김없이 보복운전 피해신고가 잇달고 있다. 올해부터 보복운전에 대한 단속과 처벌수위가 강화됨에도 불구하고, 보복운전과 관련된 소식들이 끊임없이 쏟아지고 있다. 보복운전이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었기 때문이다.
이에 보복운전의 기준은 무엇이고 처벌수위는 어떻게 강화되었는지 알리고자 한다.

보복운전의 기준
‘보복운전’의 기준은 크게 네 가지로 나눌 수 있는데 ▲상대 차량을 추월해 고의로 급 감속 또는 급제동 등으로 위협하는 행위. ▲상대 차량의 진로를 방해하는 행위. ▲주행차선을 급 변경 하면서 상대 차량을 갓길이나 중앙선 쪽으로 밀어부치는 행위. ▲상대 차량을 가로 막고 내려서 위협하는 행위 가 있다.

보복운전 처벌규정과 수위
2015년 12월 31일 국회 본회의에서 이른바 '보복운전'을 해 형사처벌을 당한 경우 운전면허가 취소·정지되도록 한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보복운전을 “자동차를 이용해 형법상 특수폭행, 특수협박, 특수손괴를 저지르는 경우나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상 집단적 폭행을 한 경우” 등으로 규정하였고, 보복운전으로 적발되어 형사입건 된다면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과 함께 운전면허 취소 또는 정지의 행정처분이 부과된다.

보복운전에 휘말린다면
보복운전 피해를 당하고 있다면 블랙박스 영상이나 인근 cctv 영상증거를 확보하는 것이 우선이다. 또한 도로에서 내려 교통흐름을 방해하거나 맞대응을 하면, 쌍방과실이기 때문에 이는 절대 금물이며, 경찰에 신고하는 것이 현명한 대처일 것이다.

위처럼 처벌규정과 수위가 높아지는 것을 보면 보복운전은 개개인의 문제가 아닌 사회적인 문제가 된 것이다. 보복운전 처벌이 강화되어 보복운전이 줄어들기를 기대하는 것 이전에 운전자 한명 한명의 준법정신과 양보운전이 보복운전 자체를 근절하는데 더 큰 역할을 할 것이다.



전북지방경찰청 경찰관기동대
순 경 김 주 성
2016-01-01 23:59:50
121.xxx.xxx.16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596
  [독자투고] 보행 중 휴대폰 사용, 사고는 순간이다   정경택   2016-01-14   2592
595
  <독자투고>구조가 필요할 땐 전봇대를 찾으세요!   홍정원   2016-01-14   2483
594
  [독자투고] 겨울철 안전운전은 선택아닌 필수   정경택   2016-01-13   2404
593
  [독자투고]장애인전용주차구역 정확히 알고 지키자   김주성   2016-01-13   2446
592
  <독자투고>올바른 112 신고방법 숙지해야   홍정원   2016-01-13   2426
591
  [독자투고] 자동차 문콕, 양심과 배려가 필요할 때   정경택   2016-01-12   2498
590
  <독자투고>도로 위의 지뢰 포트홀, 주의 기울여야   홍정원   2016-01-12   2572
589
  [독자투고] 자동차 귀중품 보관, 순간의 부주의로 절도 표적돼   정경택   2016-01-11   2369
588
  [독자투고]겨울방학 중 청소년비행 예방, 가정에서부터...   김주성   2016-01-10   2613
587
  <독자투고>성숙한 음주문화 확립되야   홍정원   2016-01-10   2482
586
  <독자투고>심각한 스마트폰 중독에서 벗어나야!   홍정원   2016-01-08   2444
585
  [독자기고] ‘꽈당’ 겨울철 낙상사고 주의하시길   김주성   2016-01-07   2465
584
  <독자투고>'오토바이 인도주행', 이제 그만!   홍정원   2016-01-07   2458
583
  <독자투고>교통신호 이젠 지켜야 할 때!   홍정원   2016-01-06   2461
582
  [독자투고] 반복되는 가정폭력, 더 이상 집안일이 아니다   김주성   2016-01-06   2422
581
  [독자기고] 대형사고 부르는 안개 길 운전, 이렇게 대비해야   김주성   2016-01-05   2353
580
  <독자투고>차량털이 알고 대처해야   홍정원   2016-01-05   2482
579
  <독자투고>알아두면 편리한 교통사고 조치요령   홍정원   2016-01-03   2619
578
  [독자투고] 달라진 보복운전 처벌규정을 아시나요   김주성   2016-01-01   2754
577
  [독자기고] 숙취운전도 음주운전입니다   김주성   2015-12-31   264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일간전북 | 등록번호:전북 아00054 | 등록년월일 : 2011.08.10
발행인: 육영은 | 편집인 : 육화봉 | 전화:0505-670-7000 | 팩스0505-670-0404
우)561-830 전주시 덕진구 건산로 1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훈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양두식
Copyright 2011 일간전북, KNS.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jb@jbkn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