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Update : 2024.4.23 화 17:46
일간전북
로그인  |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독자투고>폴리스라인, 꼭 지켜져야!
 작성자 : 홍정원  2016-06-23 00:11:01   조회: 1809   
폴리스 라인, 꼭 지켜져야!

우리가 길을 지나거나 언론매체를 통해 집회참가자들이 정해진 장소에서 폴리스라인을 경계로 집회를 하는 것을 본 적이 있을 것이다. 집회시위는 민주주의 국가에서 당연히 보장되어야 하는 국민의 권리이며, 헌법 21조에 “모든 국민은 언론, 출판의 자유와 집회, 결사의 자유를 가진다.”라고 명시되어 있으며, 민주주의 사회의 집회시위는 집단적 의사표현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사회에서는 소규모 이익집단의 집회시위부터 대규모 정치적 집회시위까지 의사표현을 넘어 물리력 행사로 나가는 경향을 자주 보이며, 폴리스라인을 침범하는 경우까지 이르고 있는 현실이다.

폴리스라인(Police Line)은 집회·시위 장소를 한정하거나 집회 참가자와 일반인을 구분할 필요가 있을 때, 집회·시위 참가자를 일반인 또는 차량으로부터 보호할 필요가 있을 때, 일반인의 통행 또는 교통소통 등을 위하여 필요한 때 등 집회·시위를 보호하기 위한 최소한의 조치라 할 수 있다.

하지만 일부 집회시위자들은 폴리스라인이 단지 집회시위를 규제하기 위한 불법적 설치물로 인식해 이를 침범하거나 손괴하는 등 불법적인 행동을 자행하고 있다. 이로 인해 주거의 평온을 방해하고 상가의 영업권을 침해하며 심각한 교통문제를 유발하기도 한다.

집회시위 참가자들은 이제 자신의 목소리를 내기에 앞서, 서로의 약속인 '지켜야 할 선'을 준수해 타인의 기본권도 배려하는 성숙한 시민 윤리의식이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경찰청은 집회·시위 때 폴리스라인을 침범하기만 해도 현장에서 검거하다는 이 같은 내용을 지난해 12월 29일부터 시행에 들어간다고 밝혔었다. 즉, 폴리스라인을 침범할 시 ‘무관용 원칙’에 입각하겠다는 뜻이다.

표현의 자유는 타인의 자유를 침해하지 않는 범위 안에서 만 자유로울 수 있다. 참가자들과 경찰 모두에게 폴리스라인은 ‘안전선’으로 인식되어야 할 것이며, 폴리스라인을 지킨다는 인식이 우리 사회에 확고히 뿌리내려 평화적 시위문화가 정착되길 기대해본다.

전북지방경찰청 경찰관기동대
순경 홍 정 원
2016-06-23 00:11:01
220.xxx.xxx.44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716
  <독자투고>여름철 계곡 안전사고 예방법   홍정원   2016-06-27   1900
715
  <독자투고>로드킬 줄이기 위한 예방법 숙지해야   홍정원   2016-06-24   1812
714
  <독자투고>폴리스라인, 꼭 지켜져야!   홍정원   2016-06-23   1809
713
  <독자투고>장마철 오토바이 운행 주의해야!   홍정원   2016-06-21   1846
712
  <독자투고>장마철 빗길안전운전요령   홍정원   2016-06-20   1808
711
  <독자투고>시원한 맥주한잔도 음주운전이다!   홍정원   2016-06-17   2047
710
  <독자투고>빛나는 흉기 불법전조등, 이제 그만!   홍정원   2016-06-15   1648
709
  <독자투고>실버존을 지켜주세요   홍정원   2016-06-13   1730
708
  <독자투고>다가오는 냉방병, 알고 대처해야   홍정원   2016-06-10   1635
707
  <독자투고>과도한 차량선팅 지양해야   홍정원   2016-06-07   1823
706
  <독자투고>안심 귀가 서비스 적극 이용해야   홍정원   2016-05-29   1608
705
  <독자투고>사회의 기본 기초질서 스스로 지켜야   홍정원   2016-05-26   1719
704
  <독자투고>'원터치 sos 서비스'로 범죄 예방해야   홍정원   2016-05-25   1669
703
  <독자투고>여성운전자를 상대로 한 범죄예방법   홍정원   2016-05-23   1739
702
  <독자투고>더워도 안전모 착용은 선택아닌 필수!   홍정원   2016-05-22   1815
701
  <독자투고>불법번호판 장착 차량 근절해야   홍정원   2016-05-18   1795
700
  <독자투고>대학축제 기간 안전사고 신경써야   홍정원   2016-05-16   1828
699
  <독자투고>성년의날, 진정한 성년이 되기를   홍정원   2016-05-15   1918
698
  <독자투고>고속도로 갓길 이용 부득이한 경우에만   홍정원   2016-05-04   1959
697
  <독자투고>도로의 약속선, 정지선 준수해야   홍정원   2016-05-03   2045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일간전북 | 등록번호:전북 아00054 | 등록년월일 : 2011.08.10
발행인: 육영은 | 편집인 : 육화봉 | 전화:0505-670-7000 | 팩스0505-670-0404
우)561-830 전주시 덕진구 건산로 1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훈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양두식
Copyright 2011 일간전북, KNS.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jb@jbkn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