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Update : 2024.2.21 수 19:07
일간전북
로그인  |  회원가입
자유게시판
 [독자기고] 숙취운전도 음주운전입니다
 작성자 : 김주성  2015-12-31 13:17:19   조회: 2645   
연말을 맞아 송년회 등 모임으로 늦은 시간까지 술을 마시고 다음날 아침 술이 덜 깬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아 숙취운전으로 적발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다고 한다.

아침까지 잠을 잤기 때문에 술이 깨어 괜찮을 거라고 생각하고 자연스레 운전대를 잡았지만 사실은 아직 술이 깨지 않을 시간인 것이다.

​ 개인차가 있겠지만 우리 몸에서 알코올이 분해되는 시간은 보통 성인남자(몸무게 70kg)의 경우 소주 1병당 최소 6시간~ 최대 10시간, 소주 2병은 최소 15시간 ~ 최대 19간이 걸린다고 한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술을 마신 당일 운전만 음주운전이라 생각하고 전날 음주 후 술이 덜 깬 상태에서 운전하는 숙취운전은 음주운전이라고 생각하지 않는 경향이 있다.

숙취운전도 엄연한 음주운전으로 음주측정 시 혈중알콜농도가 단속수치에 해당되면 벌금형 이상의 형사처벌 및 면허정지 또는 취소의 행정처벌을 받게 된다.

때문에 음주 후 다음날 일찍 운전을 해야 한다면 술을 마시지 말아야 하며, 부득이하게 술을 마시게 되었다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좋겠다.

전북지방경찰청 경찰관기동대
순경 김주성
2015-12-31 13:17:19
121.xxx.xxx.160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596
  <독자투고>구조가 필요할 땐 전봇대를 찾으세요!   홍정원   2016-01-14   2483
595
  [독자투고] 겨울철 안전운전은 선택아닌 필수   정경택   2016-01-13   2403
594
  [독자투고]장애인전용주차구역 정확히 알고 지키자   김주성   2016-01-13   2446
593
  <독자투고>올바른 112 신고방법 숙지해야   홍정원   2016-01-13   2425
592
  [독자투고] 자동차 문콕, 양심과 배려가 필요할 때   정경택   2016-01-12   2498
591
  <독자투고>도로 위의 지뢰 포트홀, 주의 기울여야   홍정원   2016-01-12   2572
590
  [독자투고] 자동차 귀중품 보관, 순간의 부주의로 절도 표적돼   정경택   2016-01-11   2369
589
  [독자투고]겨울방학 중 청소년비행 예방, 가정에서부터...   김주성   2016-01-10   2612
588
  <독자투고>성숙한 음주문화 확립되야   홍정원   2016-01-10   2481
587
  <독자투고>심각한 스마트폰 중독에서 벗어나야!   홍정원   2016-01-08   2443
586
  [독자기고] ‘꽈당’ 겨울철 낙상사고 주의하시길   김주성   2016-01-07   2464
585
  <독자투고>'오토바이 인도주행', 이제 그만!   홍정원   2016-01-07   2458
584
  <독자투고>교통신호 이젠 지켜야 할 때!   홍정원   2016-01-06   2460
583
  [독자투고] 반복되는 가정폭력, 더 이상 집안일이 아니다   김주성   2016-01-06   2422
582
  [독자기고] 대형사고 부르는 안개 길 운전, 이렇게 대비해야   김주성   2016-01-05   2353
581
  <독자투고>차량털이 알고 대처해야   홍정원   2016-01-05   2482
580
  <독자투고>알아두면 편리한 교통사고 조치요령   홍정원   2016-01-03   2618
579
  [독자투고] 달라진 보복운전 처벌규정을 아시나요   김주성   2016-01-01   2752
578
  [독자기고] 숙취운전도 음주운전입니다   김주성   2015-12-31   2645
577
  <독자투고>렌터카 빌릴 때 신중해야   홍정원   2015-12-30   260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일간전북 | 등록번호:전북 아00054 | 등록년월일 : 2011.08.10
발행인: 육영은 | 편집인 : 육화봉 | 전화:0505-670-7000 | 팩스0505-670-0404
우)561-830 전주시 덕진구 건산로 15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훈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양두식
Copyright 2011 일간전북, KNS.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jb@jbkns.com